풍수지리학자가 본 한남4구역의 가치, 풍수지리로 명당을 찾아서! – 한남4구역 편 - 현대건설 매거진H

풍수지리학자가 본 한남4구역의 가치, 풍수지리로 명당을 찾아서! – 한남4구역 편

재개발 사업을 앞두고 우리 동네의 풍수지리적 가치가 궁금한 조합원들을 위해 풍수지리 시리즈를 준비했습니다. 서울 강북 지역 노른자위 재개발 사업지로 평가받는 용산구 한남뉴타운 내에서도 한강이 보이고 사업성이 높아 모두의 관심이 높은 ‘한남4구역’을 주제로 <생활 속의 풍수, 그 진리를 탐구하다>의 저자이자 마산 박물관 대학에서 강의하시는 풍수지리학자 주재민 소장님께 그 가치에 관해 물어보았습니다.

 
한남4구역의 풍수적 입지조건

한반도의 중심 뼈대를 이룬 백두대간은 분수령에서 한북정맥을 낳았고, 이 정맥은 대성산⟶광덕산⟶운악산으로 솟아나며 남진을 거듭해 서울의 진산(鎭山·서울을 지키고 보호하는 산)인 북한산으로 솟아났습니다. 북한산에서 남서진한 용맥(龍脈·산줄기)은 북악산으로 재차 솟고, 무악재를 넘지 않은 산줄기가 남동진하여 남산으로 솟았습니다. 천지 만물을 생성하는 기운을 간직한 힘찬 용맥 하나가 남산에서 남동진을 거듭하여 한남4구역에서 용트림을 크게 한 후 최종 안착하였으므로 한남4구역은 생기가 충만한 곳이 됐습니다.

한남4구역의 용맥도

따라서 한남4구역 조종산(祖宗山)의 내력을 살펴보면 분수령이 태조산(太祖山)이고, 북한산이 중조산(中祖山)이며, 남산이 소조산(小祖山)이자 주산(主山·뒷산)입니다. 한남4구역은 산(남산)을 등지고 물(한강)을 앞에 둔 전형적인 배산임수(背山臨水)의 형국을 갖추고 있어 겨울에 불어오는 차가운 북서풍을 직접적으로 맞지 않으므로 항상 훈훈한 공기가 머물러서 사람 살기에 매우 적합합니다. 또한 앞쪽에는 한강이 있어 여름에는 시원한 바람이 불어오고, 강물이 지기(地氣·땅 기운)가 새는 것을 막아줌으로써 한남4구역의 터를 강화해 거주자의 운기를 상승하게 합니다. 이를 ‘기승풍즉산계수즉지(氣乘風則散界水則止·생기는 바람을 맞으면 흩어지고, 물을 만나면 정지한다)’라 합니다. 게다가 한강이 한남4구역을 안고 있는 형상이어서 남산의 생기룡(生氣龍·생기를 품은 용맥)이 한남4구역에 안주하였음을 알 수 있습니다.

한남4구역 산천 형세도

 
한남4구역의 위치적 특성

한남4구역은 용산구 보광동에 속한 지역으로 뒤에는 남산이 있고, 앞에는 한강이 내려다보이는 배산임수(背山臨水)의 왕성한 생기를 품은 터입니다. 한남4구역은 지하철 6호선인 이태원역이 1.1km, 한남역(경의·중앙선)이 1.2km, 서빙고역(경의·중앙선)이 1.6km 부근에 있어 생활의 편리성을 누릴 수 있습니다. 또한 인접한 강변북로를 통해 한남대교와 반포대교를 이용하면 강남으로의 진입이 대단히 수월할 정도로 생활 인프라가 잘 구축되어 있습니다.

한남4구역은 교육시설인 오산중·고등학교가 맞닿아 있어 도보로 5분 거리에 있고, 보광초등학교, 한강중학교도 주변 가까이에 있어 교육 환경 또한 뛰어난 주거 지역입니다. 또한, 국립중앙박물관과 국립한글박물관과도 가까워 문화적 소양을 키우기에도 부족함이 없으며, 용산구청과도 가까워 행정업무를 보기에도 편리한 위치입니다.

우리는 자연을 가까이함으로써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습니다. 한남4구역은 서울 도심에 자리 잡고 있음에도 용산공원과 용산가족공원이 가까이 있어 숲세권으로 훌륭한 자연경관과 휴식처를 누릴 수 있습니다.

한남4구역 주변 생활 인프라

 
한남4구역의 풍수적 해석 및 비보방안

한남4구역의 주산인 남산은 대부분 양명한 화강암으로 구성되어 있어 생기 가득한 기운이 솟아납니다. 실례로 우리나라 3대 해수관음영지인 강화 보문사, 양양 낙산사, 남해 보리암은 화강암에 의한 기운이 좋은 곳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화강암

보문사는 마애석불좌상에서 생기가 솟고, 낙산사와 보리암은 해수관음상에서 생기가 뿜어져 나옵니다. 모두 길석(吉石)인 화강암으로 만든 것으로 좋은 기운을 뿜도록 하는 촉매제 역할을 합니다. 한남4구역은 남산과 한강의 정기를 받은 곳이므로 인재가 나올 수 있는 요건을 완벽히 갖췄습니다. 당나라 ‘복응천’이 지은 ‘설심부’에는 이를 ‘인걸지령(人傑地靈)’이라 했습니다. 즉 “인걸은 산천의 기운을 받아 태어나는데, 산천이 생기롭고 모양이 좋으면 귀인이 난다”는 뜻입니다. 한남4구역은 산(남산)이 수려하고, 물(한강)이 좋으므로 큰 인물이 날 것입니다. 특히 한남3·4구역은 한강의 반원형 안에 둘러싸여 있어 땅 기운이 대단히 강하므로 거주자에게 건강과 부를 가져다줄 것입니다.

배산임수(배산임수)와 한강의 반원형 안에 둘러싸인 한남3·4구역

게다가 오산고등학교와 한남4구역 사이에는 삼국통일을 이룩해 통일의 영웅으로 불리는 흥무대왕김유신사당이 있습니다. 가야국의 시조 김수로왕의 12대손으로 왕손이기도 한 김유신의 혼이 서린 사당의 신성한 기운을 직접 받을 수 있는 곳이 한남4구역입니다.

한남4구역은 ‘갈록음수형(渴鹿飮水形·목마른 사슴이 물을 마시려는 형상)’의 터입니다.

갈록음수형의 한남4구역

사슴은 민첩하고 빠르며 예부터 진중(珍重)한 동물로 신성시하곤 하였으므로 한남4구역의 거주자는 진귀하고 소중한 인물이 될 것입니다. 또한 바로 옆에 인접한 한남3구역을 한남4구역과 함께 하나의 섹터로 보면 ‘낙타출복형(駱駝出伏形·낙타가 엎드려 있는 형상)’으로 많은 사람을 태우기 위해 엎드려 있는 형국의 터입니다. 헌신과 베풂을 상징하는 낙타 형국의 명당은 꿋꿋하고 인내심이 강한 지도자를 배출하며, 고난을 극복하여 부와 명예를 얻게 됩니다. 혈(穴·정기가 모인 자리)은 낙타 등에 있는데, 한남3·4구역의 합쳐진 윗부분이 혈에 해당하므로 한남3·4구역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소중한 관계가 됩니다.

낙타출복형의 한남3·4구역

한남4구역의 숫자 4는 오행(五行)에서 금(金·쇠, 바위)을 상징하고, 흰색과 은색을 뜻합니다. 또한 한남3구역의 숫자 3은 오행에서 목(木·나무)을 상징하고, 녹색, 연두색, 파란색을 의미합니다. 따라서 4구역의 건물 색상은 흰색, 은색을 돋보이게 하고, 3구역의 건물 색상은 녹색, 연두색, 파란색을 돋보이게 하면 운기가 상승합니다. 또 금은 바위, 목은 나무를 의미하므로 연못을 조성하고, 석축을 쌓아 나무를 심으면 생기가 흩어지지 않고 응집될 것입니다.

바위(金), 나무(木), 물(水)이 있는 연못 –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한남4구역은 도로변에는 큰 나무를 기르고 단지 내에는 생울타리와 조경수를 가꾸면 대기 오염을 줄이고, 생기를 품은 환경친화적인 명품 아파트가 탄생할 것입니다.

 
풍수지리학자의 한 마디

한남4구역은 산(남산)을 등지고 물(한강)을 앞에 둔 전형적인 배산임수(背山臨水·산을 뒤에 두고 물을 앞에 둠)라는 뛰어난 자연 요건을 갖추었습니다. 산(남산)이 수려하고, 물(한강)이 좋으므로 특히 한남4구역은 큰 인물이 나는 길지(吉地)에 해당합니다. 특히, 한남4구역은 목마른 사슴이 물을 마시려는 형상의 터로, 사슴은 민첩하고 빠르며 예부터 진중(珍重)한 동물이라 신성시하곤 하였으므로 한남4구역의 거주자는 진귀하고 소중한 인물이 될 것입니다. 인접한 한남3구역과도 함께 한강의 반원형 안에 둘러싸여 있어 땅 기운이 대단히 강하므로 이는 거주자에게 건강과 부를 가져다줄 것입니다. 그러므로 한남4구역은 재개발 사업이 마무리되면, 물리적인 주거환경의 개선과 더불어 남산과 한강의 좋은 기운을 계속 이어받아 더욱 명품 주거단지로 거듭나게 될 것입니다.



매거진H 콘텐츠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이메일 admin@magazineh.com 로 문의 가능합니다.